금강교육원 탄허대종사 탄허기념 박물관
혜거큰스님

주지스님인사말

언론속의 금강

금강소식언론속의 금강

正信, 正解, 正行

(정신, 정해, 정행)

금강선원의 이념으로 삼아 바르게 믿고, 바르게 알고, 바르게 행하게 하여
우선 바른 종교관, 바른수행관, 바른 실천관을 정립하고자 하는 것이다.

언론속의 금강

쉽게 풀어 쓴 〈화엄경〉 역경 불사 첫 발 내딛어(현대불교)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가람지기 작성일16-07-08 11:23 조회4,235회 댓글0건

본문

쉽게 풀어 쓴 〈화엄경〉 역경 불사 첫 발 내딛어

화엄경소론찬요 1, 2

승인 2016.07.04  17:48:24​                                                   김주일 기자  |  kimji4217@hanmail.net


혜거 스님이 완역을 대본으로 삼은 〈화엄경소론찬요〉는 명말청초 때의 도패(1615~1702) 대사가 약술 편저한 책으로서, 청량 국사의 〈화엄경소초〉와 이통현 장자의 〈화엄경론〉의 정요만을 뽑아 편집했다. 청량소초는 철저한 장구(章句)의 분석으로 본말을 지극히 밝혀주었고, 통현론은 부처님 논지를 널리 논변해 자심(自心)으로 회귀한 것이 특징이다. 이처럼 청량소초와 통현론은 〈화엄경〉을 상세히 해석한 양대 명저(名著)이다. 〈화엄경소론찬요〉는 이 방대한 해석을 보다 쉽고 간명히 축약해 동시에 풀어주고 있어, 〈화엄경〉 묘체(妙諦)를 밝혀주는 오늘날 최고의 〈화엄경〉 주석서이다. 혜거 스님은 〈화엄경소론찬요〉에 다시 탄허 스님 번역을 참고하면서 현대인이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번역서로 편저한 것이 특징이다. 혜거 스님의 번역은 군더더기 없는 직역을 특징으로 한다. 번역 당시의 유행한 문체로 번역하면, 이삼십년의 세월만 지나도 그 뜻이 달라지기 때문이다. 

(기사중 일부)

 

 

 

 

 

87718bb8a6a9131b973745724d3a3cd5_1467944

 


 

 

 

기사 자세히 보기(클릭)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